You are here

에디티지 인사이트에 등록하시고 전문가의 맞춤 컨설팅을 받아보세요!

학술주요토픽

스프링거 중국저자 논문 107건 철회 사건 업데이트
읽음
지난 7월 27일 중화인민공화국 과학기술부에서 중국 저자와 기관이 관여된 107건의 논문 철회 사건에 대한 성명을 발표하였습니다. 
낙서가 뇌에 좋다고 밝힌 ≪The Arts in Psychotherapy≫에 실린 연구
읽음
회의나 강의 중 낙서하고 있는 자신을 발견하신 적이 있나요? 필라델피아 드렉셀대학교(Drexel University)에서 진행된 새 연구에 따르면 여러분은 내면의 예술가를 부르는 중이었을 것입니다. 소규모로 진행된 이 연구를 토대로 연구자들은 구조화되지 않은 낙서나 그림이 뇌의 보상 시스템에 직접 연결된 전전두피질(prefrontal cortex)로의 혈류를 증가시킨다고 결론지었습니다. 이것은 춤을 출 때나 웃을 때 또는 초콜릿 바를 먹을 때 얻는 느낌과 같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이 즉시 과학 고문을 임명해야 하는 이유
읽음
지난 이십 년간 국정을 운영한 미국의 모든 대통령은 과학 정책 및 과학 전문 지식이 요구되는 기타 문제에 대해 정보에 근거한 결정을 내릴 수 있도록 과학 고문을 두었습니다. 하지만 미국의 제45대 대통령 도널드 트럼프는 대통령직에 오른 지 6개월이 넘었음에도 아직 과학 고문을 임명하지 않고 있습니다. 이보다 더 우려되는 점은 현재 백악관 과학기술정책실(OSTP, Office of Science and Technology Policy)에 인원이 35명에 불과한 것입니다. 게다가 일부 주요 직책이 공석 상태라 과학 전문가 투입이 필요한 몇몇 결정 사안이 갈피를 못 잡고 있습니다. 미국 학자들은 트럼프 대통령이 OSTP의 주요 보직을 충원하려는 분명한 조짐이 없는 것에 대해 우려하고 있습니다. 과학 전문가가 없다면 미국은 위기 대응이 힘들어질 것이며 과학 기술 분야의 리더십도 잃게 될 것입니다. 
[인포그래픽] 저널 논문투고 절차 한눈에 알아보기
읽음
신진 연구자에게 학술 출판의 세계는 다소 힘들고 복잡하다고 느껴질 수 있습니다. 이런 어려움을 겪는 연구자분들에게 에디티지 인사이트가 논문투고부터 저널 출판 단계까지 한눈에 알아보실 수 있도록 인포그래픽을 준비하였습니다. 출판계의 전형적인 절차 뿐만 아니라 새로운 출판 모델이 시스템 혁신을 위해 어떤 출판 절차를 도입했는지 확인해 볼 수 있습니다. 
약탈적 출판사(Predatory publishers)를 피하기 위한 체크리스트
읽음
약탈적 출판사(predatory publisher)는 일반적으로 필수적인 피어 리뷰 과정을 생략하고 저자에게 게재료를 부과하거나 출판을 보장하는 출판사를 말합니다. 약탈적 출판사의 주장은 연구자가 자신이 필요로 하는 것(쉽고 보장된 출판 경로)을 얻는 데 도움이 될 수 있으므로 연구자는 쉽게 가짜 출판사의 희생양이 될 수 있습니다. 
읽음
ISI에 인덱스되어있으면서 빠른 출판을 지원하는 수학 저널을 추천해주실 수 있을까요? 수학 분야 ISI 저널에 낮은 임팩트팩터(Impact Factor)지만 빠른 출판을 제공하는 저널을 찾고 있습니다. 
  • Anonymous
  • 2017년6월5일
  • 조회수 1,975
읽음
조금 전 엘스비어(Elsevier) 저널에 투고한 논문에 대한 결정을 통보받았습니다. 수정 후 재투고였습니다. 그런데 리뷰어 중 한 명이 제 결과를 확인하기 위한 실행 파일을 요청했습니다. (저는 이 분의 코멘트에서 불신감을 느꼈습니다.) 참고로 제 논문은 컴퓨터 과학 논문입니다. 
학술 출판과 학술 커뮤니케이션: 2017년 4월 주요 이슈
읽음
수백 명의 연구자와 과학 지지자가 ‘과학을 위한 행진(March for Science)’에 참가했던 4월은 전 세계 학자들에게 아마도 가장 흥미진진한 달이었을 것입니다. 학계에서는 이 운동이 뉴스를 장악했지만, 이 밖에도 주목해야 할 많은 일이 있었습니다. 에디티지 인사이트 팀이 여러분을 위해 이달에 가장 주목할만한 소식들을 선정했습니다. 재미있게 읽어보세요. 
읽음
≪International Journal of Scientific & Engineering Research≫ -IJSER (ISSN 2229-5518)이 톰슨 로이터(Thomson Reuters)에 색인되어 있는지 알고 싶습니다.
 AMA(American Medical Association)에서 지목한 저널 투고 시 저자의 10가지 실수
읽음
연구 논문을 출판하는 과정은 투고에서 저널의 최종 결정까지 상당한 시간이 소요될 수 있습니다. 저자는 논문에서 몇 가지 간단한 실수를 피함으로써 이 과정을 더 빠르게 진행할 수 있는데요. 저자로서 어떠한 실수를 피할 수 있는지 알고 계신가요? AMA(American Medical Association) Manual of Style을 편찬한 저널 편집자 위원회가 투고된 원고에서 가장 흔히 볼 수 있는 열 가지 오류를 목록으로 만들었습니다. 이 인포그래픽에는 이들이 말한 저자가 피할 수 있는 열 가지 실수가 나열되어 있습니다. 이러한 실수 중 일부는 단독으로 게재 불가의 원인이 될 수 없겠지만 해결되지 않은 채 남겨두면 분명 출판 과정에서 불필요한 지연을 초래할 수 있습니다. 이 인포그래픽은 PDF 파일로 다운로드 받으실 수 있습니다. 출력해 두고 수시로 참고하세요. 

Pag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