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 시작: Researcher.Life 와 함께 #POWERofMORE을 경험하세요

독점 출시 #POWERofMORE을 탐험하세요!

더 알고싶어요!

You are here

'최종 거절(Final Decision Reject)'과 단순한 '거절(Reject)'에 차이점이 있나요?

에디티지 인사이트 | 2015년12월14일 | 조회수 14,074

<Critical Care> 저널에 제출한 제 논문이 거절되었습니다. 사실 같은 논문에서 기존에 논문이 거절된 경험이 있습니다. 하지만 지난번에는 거절 통지에 “최종 거절(Final Decision Reject)”이라고 적혀 있었는데, 이번에는 단순히 거절이라고만 적혀 있었습니다. 혹시, 다시 논문을 제출하면 또 다른 기회를 얻을 가능성이 있다는 의미입니까?

“최종 거절”과 단순한 “거절”이 명확하게 구별되는 것은 아닙니다. 하지만 “최종 거절”의 경우에는 논문을 다시 제출하겠다고 제안하는 것조차 어려울 수 있지만, 이번 경우에는 최소한 문의해볼 수는 있습니다. 제 생각에는, 우선 리뷰어 의견을 자세히 살펴보고 권고한 사항을 수정하는 것이 좋겠습니다. 리뷰어 의견에 맞게 논문의 품질이 향상되면, 편집자에게 이메일을 보내 수정사항을 설명하고 수정본을 다시 한 번 검토할 수 있는지 문의해 보십시오. 편집자가 동의하는 경우에는 논문을 다시 한 번 제출할 수 있습니다. 만약 편집자가 동의하지 않더라도 이 과정에서 논문의 품질이 향상되었을 테니, 다른 저널에 투고할 때에는 승인 가능성이 더 커질 것입니다.

스크랩하기

해당 기사를 스크랩해보세요!

지식은 모두에게 함께 공유되어야 한다는 것이 에디티지 인사이트의 이념입니다. 해당 사이트에서 제공되는 모든 기사는 Creative Commons license로 재포스팅 및 스크랩이 가능합니다. 아래의 가이드라인만 유념해주신다면 언제든지 무료로 에디티지 학술 전문가의 지식을 가져가실 수 있습니다!


  • 주의 : 에디티지 학술 전문가들은 해당 콘텐츠를 만들기 위해 많은 시간과 노력을 쏟고 있습니다. 기사를 스크랩 및 재포스팅 하실 때는 명확한 출처를 남겨주시기 바랍니다.
  • 이미지 재사용: 이미지를 원본이 아닌 편집 재사용하실 때는 에디티지 인사이트의 허가가 필요합니다.

코드를 복사하셔서 기사 공유를 원하시는 사이트에 적용하시면 에디티지 인사이트 기사를 가장 쉬운 방법으로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위 코드를 복사하시어 원하시는 곳에 다시 포스팅 하실 수 있습니다.

Comments